notice

오프타임의 새로운 소식을 공유하는 곳입니다.

게시판 상세
subject 파란감 : 안녕, 그리고 안녕 - 붓으로 그린 세라믹
writer (ip:)
  • points 0점  
  • date 2024-01-16 11:47:24
  • recommend click
  • hit 524
PARAN_GAM
"안녕, 그리고 안녕"
2024년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붓과 함께 작업한
파란감 김아나 작가의 세라믹 머그와 플레이트를 소개합니다.


차분한 파랑색 유약의 브러쉬 페인팅과 골드 도금으로 포인트를 준
독특한 느낌의 세라믹 도기들을 전시하는 자리입니다.


 "반복 작업으로 작은 무기력을 느끼던 중 들었던 붓으로
마음껏 표현한 파아란 그림이 담긴 세라믹 도기들로
한 해를 마무리하며 새로운 해를 맞이합니다.
맘껏 긋고, 채우고, 긁고, 찍어가는 작업은 잠깐의 ‘쉼’과 같았습니다.
 2024년 파아란 나의 그림들이 맘껏 자유롭게 날아다니길 바라며." 

- 김아나 작가


* 팝업스토어 내 파란감의 도기들을 15% 할인가로 만나보세요. (3월 2일까지, 오프라인 한정)
일시  2024. 1. 16. TUE - 2024. 3. 2. SAT
일시  M-F 11:00 - 20:00
일시  SAT 12:00 - 19:00
일시  SUN CLOSED


장소  서울시 성북구 보문로34가길 18 offtime
장소  4호선 성신여대역에서 도보 5분 주차가능 지도보기


문의  02 925 5748
파란감 PARAN_GAM
세라믹 브랜드 파란감은 손맛이 고스란히 느껴지는 그릇에 다양한 색유약을 이용하여 오래도록 곁에 두고 사용하는 편한 도자기를 만듭니다.






file
password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댓글 수정

password :

/ byte

password : ok cancel